ad27
default_setNet1_2

지역난방공사, 코로나19 확산방지 대응체계 가동

기사승인 [1426호] 2020.02.21  23:07:34

공유
default_news_ad1

- 19개 전 사업장 모든 출입자 발열상태 의무적체크
홍보전시실 견학 프로그램 운영도 잠정적 중지

   
▲ 코로나19 사태로 한난 임직원을 대상으로 발열상태를 체크하고 있다.

[가스신문=주병국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코로나19 확산이 가속화됨에 따라 확산방지를 위한 자체 대응체계를 구축해 상시 가동중이라고 21일 밝혔다.

이번 조치에 따라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를 대비, 안정적인 지역난방 열공급과 열원시설 유지보수 업무의 차질 없는 수행을 위해 각 사업소별 유경험자를 중심으로 업무 대체 인력풀을 구성하는 등 비상체제를 구축했다.

또한, 한난 본사 및 19개 전 사업장은 모든 출입자에 대해 발열상태를 의무적으로 체크하며, 대규모 현장 집합교육은 온라인 수강으로 대체하는 한편, 한난 홍보전시실 견학 프로그램 운영도 잠정적으로 중지했다.

아울러, 개학 시기를 맞아 대구지사 등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지역에 소재한 사업소 인근 학교에 차량용 고성능 열화상카메라를 지원, 등교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발열상태를 체크하는 등 감염확산 방지를 위한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한국지역난방공사 관계자는 “한난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자체 대응체계를 강화함과 동시에 국민과 함께하는 친환경에너지 공기업으로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공적 역할을 적극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난은 코로나19로 위축된 경제활력 제고를 위해 자체 경제활성화 지원 종합대책을 수립해 지역경제 활성화, 전통시장 살리기,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분야로 나누어 추진중이다.

 

주병국 기자 bkju@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