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SK가스, 고객에 코로나19 보험 무상 지원

기사승인 [1455호] 2020.09.24  23:06:39

공유
default_news_ad1

- 연료비 응원 프로그램 신청하면 자동 가입
충전소 이용 후 확진 시 10만원씩 총 10일

   
▲ SK가스는 LPG충전소 직원과 고객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보험을 무상 지원한다.

[가스신문=김재형 기자] SK가스(주)는 고객과 충전소 직원들을 코로나19의 위험으로부터 보호하고,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들과의 상생을 위해 업계 최초로 코로나 보험을 무상으로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SK가스(대표이사 윤병석)는 9월 25일부터 1톤 LPG트럭 운전자, 방문고객, 충전소 직원들을 위해 DB손해보험, 에스아이엠지(SIMG)를 통해 코로나19보험 상품을 무상으로 제공키로 했다.

이번 코로나19보험은 SK가스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한 LPG 1톤 트럭 운전자 지원프로그램 ‘봉고아빠 힘내세요’ 프로그램 참여자 중 ‘연료비 응원 프로그램’에 신청 완료하면 자동으로 가입된다. SK가스 충전소 이용 후 14일 이내에 코로나 19 확진 시 간염 경로와 관계없이 일 최대 10만원, 최대 10일까지 영업 손실 비용을 보험금으로 지급한다.

또한 SK가스 LPG충전소를 이용하는 고객과 충전소 직원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무료보험도 마련했다. ‘Eco Guard 충전소 보험’을 통해 SK가스 LPG멤버십인 ‘행복충전’에 가입한 승용차 고객과 충전소 직원들이 SK가스 LPG충전소 내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될 경우 일 최대10만원, 최대 10일까지 보험금을 지급한다.

두 보험 모두 보장 기간은 신청일로부터 2021년 9월 까지 이다. 자세한 내용은 ‘봉고아빠 힘내세요! Eco LPG가 있잖아요’ 프로그램 홈페이지(www.봉고아빠힘내세요.com)와 SK가스 LPG멤버십 ‘행복충전’ 홈페이지 (www.happylpg.com)에서 볼 수 있다.

보험 출시를 기획한 SK가스 에코에너지 사업본부 박찬일 본부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가운데 당사 고객들과 상생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고자 이번 보험을 기획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끊임없이 고객들과 소통하고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들을 고민하고 실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재형 기자 number1942@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