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석유공사, 지역 소외이웃에 추석맞이 선물 지원

기사승인 [1458호] 2020.09.16  23:02:01

공유
default_news_ad1

- 사회적 기업이 만든 추석선물세트 구매로 상생경제 앞장

   
▲ 석유공사는 울산 중구청에 소외이웃을 위한 선물세트를 전달했다. (왼쪽부터)석유공사 남상철 사회적가치추진단장, 박태완 울산 중구청장,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학봉 사무처장.

[가스신문=유재준 기자] 한국석유공사(사장 양수영)는 16일 민족 고유명절인 추석을 맞아 울산 중구청에 천연비누 선물세트 600개(3천만원 상당)를 전달했다.

석유공사는 매년 추석 때마다 소외이웃을 위한 선물을 지원해 오고 있다. 이번에 전달된 선물세트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적경제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정부에서 마련한 ‘사회적기업 온라인 특별전’을 통해 특별히 구매한 것이다.

이 날 전달식에 참석한 석유공사 남상철 사회적가치추진단장은 “이번 추석선물이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들어하는 이웃들에게 위로와 기쁨이 되었으면 한다”며, “향후에도 지역사회를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석유공사는 지난 3월부터 성금 기탁 및 점심도시락 900개 중구 선별진료소 제공, 임직원 200여명 단체헌혈 참여 등 코로나 극복과 홀몸노인세대를 위한 농수산물 꾸러미 200박스 지원, 저소득 다문화가정 생계 지원 등 지역사회 공헌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유재준 기자 jjyoo@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