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사설] 부산을 누빌 친환경 LNG화물차

기사승인 [1405호] 2019.09.04  10:58:06

공유
default_news_ad1

부산항에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친환경 LNG화물차량의 시범보급이 이뤄질 예정이어서 사뭇 기대가 커진다.

부산지방해양수산청, 부산항만공사, 한국가스공사, 현대자동차, 타타대우상용차, 삼신야드, 한국천연가스수소차량협회가 한 자리에 모여 친환경 항만 조성을 위한 LNG차량 시범운행에 뜻을 모은 것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항만의 컨테이너 부두 간 물류운송용 LNG화물차 6대를 개발해 시범운행에 투입한다.

특히 이번 시범운행은 현대자동차와 타타대우상용차가 제작신차로 시범운행을 해 더욱 뜻 깊다.

과거 경제성을 이유로 일정 대수 이상 발주가 이뤄질 경우에만 관심을 갖던 완성차 업계에서 작은 규모의 시범운행에 참여하게 된 부분도 매우 환영할 만하다.

또한 내년 1월 제정되는 항만지역 등 대기질 개선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노후 물류트럭을 LNG 등 친환경 연료로 전환하는 기반도 마련돼 LNG화물차 보급을 위한 새로운 초석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디 이번 협약과 시범운행을 통해 친환경 LNG화물차 보급을 위한 물꼬가 시원하게 터져주길 희망한다.

가스신문 kgnp@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