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울산시, 국내 첫 수소충전소용 수소 공급배관 설치

기사승인 [1402호] 2019.08.13  23:18:10

공유
default_news_ad1

- 13일, 시·울산TP·KGS·덕양·EMS 등 7개 기관·기업과 협약 체결
덕양-투게더충전소까지 공급 배관 구축…1일 130대 충전규모

[가스신문=남영태 기자] 울산시에 국내 최초 ‘배관에 의한 수소공급 체계’가 구축된다. 수소공급처에서 수소충전소까지 수소 공급배관이 연결되면, 하루 수소전기차 130대 이상을 충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울산시는 13일 송철호 울산시장, 관련기관 및 기업 대표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배관에 의한 수소충전소 수소공급 및 안전관리 강화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에는 울산시를 비롯해 울산테크노파크, 한국가스안전공사, ㈜덕양, ㈜한국플랜트관리, 이엠솔루션㈜, ㈜투게더 등 7개 기관 및 기업체가 참여한다.

이번 업무협약은 덕양과 수소충전소 간 수소 공급배관을 설치하고 수소배관 안전관리 체계를 구축하는 것을 핵심으로 한다.

이에 울산시와 울산테크노파크, 한국가스안전공사는 인허가 및 행정적 지원을 담당하며, 덕양은 수소배관설치·관리, 안정적 수소공급 등을 맡는다. 또한 한국플랜트관리는 수소배관 및 수소충전소 중요 설비에 대한 신호전달장치 등 실시간 안전관리시스템을 구축한다. 이와 함께 이엠솔루션은 안전관리 시스템 구축 지원을, 투게더는 수소충전소를 운영한다.

배관을 통해 수소를 최초 공급받는 울산지역 6번째 수소충전소인 투게더수소충전소(남구 산화로 101번길)는 처리용량 55㎏/h규모로 올해 연말 준공될 예정이다. 이번 협약으로 수소 공급배관이 연결되면, 수소전기차 1일 130대 이상을 충전할 수 있는 시설능력을 갖추게 될 예정이다.

특히 덕양은 수소 공급배관 시공 및 관리를 주관해 배관으로 수소를 공급함으로써 절감되는 수소 운송 비용을 적립해, 향후 울산지역에 설치된 기존 5개소의 수소충전소로 공급 배관망 확장 등에 재투자할 예정이다.

송철호 시장은 “2030년 수소전기차 50만대 생산, 충전소 60개소 및 수소전기차 6만7000대 보급 시대에 대비해 ICT 기반 수소배관망과 충전인프라를 확충해, 세계 최고 수소도시의 면모를 갖추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수소전기차의 보급 확산을 위해 올해 연말까지 투게더수소충전소와 덕하공영차고지 수소충전소(울주군 청량읍 소재)를 건설해, 총 7개소를 구축하고 오는 2022년까지 12개소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남영태 기자 nam@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