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하절기 가스냉방설치 지금이 적기

기사승인 [1400호] 2019.07.19  23:28:03

공유
default_news_ad1

- 정부, 올해도 지원금 66억9000만원 편성, 전기냉방 대처에 지원 나서
장려금 상반기까지 13억1900만원 집행…집행가능 잔여 예산 54억원
소상공인 5% 추가 지원, 신청 간소화·접수창구 확대 등 실수요처 편의

   
▲ 에너지다소비 건물에 GHP실외기가 설치되고 있다.

[가스신문=주병국 기자] 본격적인 무더위를 앞두고 냉방설비를 계획 중인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들에게는 올해가 전기냉방 대신 가스냉방설비를 설치할 호기이다.

정부가 하절기 전력피크 부하를 줄이기 위해 가스냉방 장려 정책을 펼치고 있고, 올해도 정책자금으로 66억9500만원을 마련, 4월부터 한국가스공사를 통해 전국 각 수요처를 대상으로 신청서를 받고 있다.

특히 올해는 정부가 가스냉방 희망 수요처의 편의를 돕기 위해 가스냉방장려금 집행 지침을 대폭 개정했고, 한국가스공사도 에너지다소비처의 하절기 전력의존도를 낮추도록 전기냉방이 아닌 가스냉방 설치를 적극 권장하고 있다. 또 실수요처의 장려금 신청 업무를 돕고자 신청서 간소화는 물론이고 접수창구도 각 지사별로 가능토록 했다.

여기에다 정부와 한국가스공사는 예산의 조기집행과 가스냉방지원사업의 연속성을 위해 신청기한을 완성검사일로부터 150일(종전 120일)까지 연장해 실수요처에게는 올해가 어느 해보다 정부지원금을 받아 가스냉방설비를 실치 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가스냉방설치 지원사업의 경우 지난 2017년까지 다양한 수요처에서 가스냉방장려금 지원을 요청하는 사례가 급증하여 예산부족으로 지원 사업이 조기에 종료되는 등 수요대비 공급부족 현상이 이어졌다.

하지만 올해는 예년과 달라 하절기를 앞두고도 정부의 가스냉방장려금에 여유가 생겼다.

이유는 6월말까지 집행된 정부의 가스냉방장려금이 13억1900만원에 그쳐 올해 편성된 예산(66억9500만원) 중 약 80%인 54억원 수준이 남았기 때문이다.

한국가스공사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6월까지 가스냉방설치장려금을 지원받아 보급된 가스냉방시스템 설치대수는 총 49개 수요처에 GHP 431대, 흡수식 28대인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18대가 더 많이 설치됐다. 다만 설비용량으로는 17,428RT로 전년(19,133RT)보다 낮으나, 대부분 중·소형 가스냉방이 많이 보급된 탓으로 풀이된다.

이에 그 동안 가스냉난방시설을 검토만 해왔던 소상공인이나 대학교, 초·중·고등학교, 업무용빌딩 등 냉방 수요처가 올해 가스냉방장려금 지원을 신청할 경우 제때 지원금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설치장려금 신청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해서는 우선 지원을 하고 있고, 중소기업(또는 소상공인) 확인서를 제출할 경우 장려금 산정액의 5%를 추가로 지급받을 수 있다.

정부와 한국가스공사도 가스냉방 보급 확대와 예산조기 집행을 위해 가스냉방지원 사업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정부는 하절기 전력피크 부하를 줄일 수 있는 대안 중 하나인 가스냉방시스템 보급 확대사업에 다양한 지원과 정책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것”이며 “최대한 많은 실수요처에서 장려금을 지원받아 설치하도록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향후 12월 중으로 종합대책도 수립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국가스공사 한 관계자도 “올해는 집행공고가 4월에 확정되었지만 상반기까지 많은 수요처에서 가스냉방설치를 희망하고 있고, 수요 요청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대한 신청업무를 간소화하고 있다”며 “아직 가스냉방장려금 예산이 50억원 이상 남은 상태라 지금 신청하더라도 하반기에는 예산지원이 집행되는 만큼 많은 수요처에서 신청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산업부는 대기환경보전법 시행규칙 개정<관련기사: 1391호 가스일보, 흡수식냉온수기사업장, 환경부 NOx 유예로 한숨 돌려>에 따라 흡수식 냉온수기 설치 수요처의 애로 사항을 지원코자 가스냉방 추경 안(38억500만원)을 요청한 상태이다. 이번 추경은 가스냉방 흡수식 냉온수기(2014년 이전)의 부속품인 버너를 저녹스 버너로 교체하기 위함이며, 전체 교체대상(약 4000여대) 중 올해 500대를 우선적으로 교체하는데 지원될 예정이다.

   
 

주병국 기자 bkju@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