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대구시, 수소경제 활성화에 ‘동참’

기사승인 [1391호] 2019.05.15  23:20:01

공유
default_news_ad1

- 15일, 수소차 보급·충전소 구축 기본계획 발표
2030년 수소차 1만2000대, 충전소 40개소 구축

   
▲ 대구시는 2030년까지 수소전기차 1만2000대, 수소충전소 40개소 구축을 주요 골자로 한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가스신문=남영태 기자] 대구광역시가 수소경제 활성화 이행 속도를 높이고, 혁신성장 동력 마련을 위해, 2030년까지 수소전기차 1만2000대 보급, 수소충전소 40개소 구축에 나선다.

대구시는 15일 이 같은 내용을 주요골자로 한 ‘수소전기차 보급 및 수소충전소 구축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발표된 계획을 살펴보면 우선 대구시는 단기계획으로 2022년까지 총 720억원을 투입해 수소전기차 1000대, 수소버스 20대를 보급하고 수소충전소 4개소를 건설할 계획이다. 대구시에 따르면 현재 건설 예정인 수소충전소 4개소에 대한 부지로 매곡CNG충전소(달성군 소재), 관음CNG충전소(북구 소재), 동호CNG충전소(동구 소재), 성서CNG충전소(달서구 소재)를 물망위에 올렸다.

이와 같은 기본계획 이행을 위해 시는 내년부터 수소전기차 보조금 3500만원(국비 2250만원, 시비 1250만원)을 지급해 수소전기차 보급을 시작한다는 입장이다.

특히 대구시 측은 수소전기차의 안정적인 수소공급을 위해 원거리 수송이 아닌 분산형 소규모 수소생산기지를 준비한다는 방침이다.

생산기지는 도시가스 배관망을 활용해 추출수소를 생산하고, 권역별로 충전소에 공급하는 고정식 충전소로 운영할 계획이다. 더불어 생산된 잉여 수소를 연료전지발전에 활용해, 인근 시설물에 전력공급 등 친환경 에너지허브 구축 모델도 검토 중이다.

최운백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수소차 보급을 통해 지역의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환경 개선과 수소산업 기반 구축에도 기여할 것”이라며 “앞으로 지속적인 수소경제 이행을 위해 수소차 보급과 수소충전소 인프라 구축을 위해 행․재정적 지원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 대구시가 물망위에 올려 놓은 수소충전소 4개소 건설부지 위치.

 

남영태 기자 nam@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