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E1, 오렌지카드 10주년 대규모 이벤트

기사승인 [1388호] 2019.04.23  23:06:14

공유
default_news_ad1

- 쏘나타LPG·1만원 LPG충전권 등

   
▲ E1은 오렌지카드 런칭 10주년 기념 고객 사은 행사인 ‘오카 10주년의 특권!’ 행사를 진행한다.

[가스신문=김재형 기자] LPG 전문기업 E1(대표이사 구자용 회장)이 오렌지카드 런칭 10주년과 LPG 차량 구매 제한 규제 폐지를 기념하여 4월 23일부터 오렌지카드 회원을 대상으로 ‘오카 10주년의 특권!’ 고객 사은 행사를 진행한다.

오카 10주년 맞이 경품 증정과 사은품을 1천 포인트로 선착순 구매할 수 있는 ‘1천포인트 특권’ 행사를 포함하여 총 2만 3000명에게 사은품을 지급한다. 응모 기간인 4월 23일부터 5월 21일까지 응모한 오렌지카드 회원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현대자동차의 신형 쏘나타 LPG모델(1명), LG전자 공기청정기(10명), 스타벅스 커피교환권(2100명)을 제공한다. 오렌지카드 회원과 신규 등록 회원들은 홈페이지 또는 App을 통해 응모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오렌지카드 10주년을 기념하여 ‘열 배의 혜택’을 주제로 ‘1천포인트 특권’ 행사도 동시에 진행한다. 포인트를 보유한 오렌지카드 회원이라면 4월 23일부터 2100포인트로 1만원 LPG충전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다.(선착순 2만1210명) 구매 고객 중 5월 충전 실적에 따른 우수회원에게는 1100포인트가 환급되어 우수회원은 1000포인트로 1만원 LPG 충전상품권을 받게 된다. 상품권은 응모 후 5월 8일 모바일 상품권으로 전송되며, 전국 E1 충전소에서 충전 후 충전상품권(App쿠폰 또는 문자)을 제시하면 현금 또는 신용카드와 함께 결제가 가능하다.

E1 관계자는, “국내 최초 LPG 멤버십인 E1 오렌지카드 런칭 10주년을 맞이하여 회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앞으로도 환경에 기여하는 LPG 차량 운전자들만을 위한 특별하고 차별화된 혜택을 드리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E1 오렌지카드는 2009년 4월 LPG업계 최초로 서비스를 개시한 유효 회원수가 75만명에 달하고 있다. LPG 차량 운전자라면 누구나 연회비 없이 가입 가능하며, 적립된 포인트로 E1 충전소는 물론 이마트, CU, CGV, 프로스펙스 등에서도 현금처럼 사용이 가능하다.

김재형 기자 number1942@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