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경남에너지, 지역 향토기업 역할로 사회공헌 앞장

기사승인 [1388호] 2019.04.15  23:04:00

공유
default_news_ad1

-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후원금 전달, 올해까지 누적금 4억6천만원
다양한 봉사활동 등 공익적 책임 통해 소외계층에 온정의 손길

   
▲ 경남에너지 강인구 대표(좌측)가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가스신문=주병국 기자] 경남에너지(대표 강인구)는 지난 11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경남지역 아동지원사업 후원비로 4천800만원을 전달하는 등 지역사회 사회공헌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경남에너지가 2005년부터 현재까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한 후원금 누적 금액이 4억6천만원에 달한다. 

경남에너지는 2009년부터 10년간 매년 2회 이상 소외계층 아동들의 주거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빈곤 가정 아동의 집을 방문해 도배, 장판 교체, 도색 작업, 가스시설 점검 등을 직원들이 참여하여 지원하고 있다. 

2010년에는 행복보금자리 사업 및 연말 이웃돕기 성금 기탁, 결식아동 지원 사업, 2011년부터 5년간 저소득가정 아동들의 신학기 지원을 위한 교복 지원 사업 및 지역아동센터 공부방 개보수 지원 사업을 실시했고, 2013년부터는 매년 동절기 난방비 지원 사업을 통해 소외계층이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또한 2017년부터는 경남 지역 대표 어린이 문화 행사인 '가스안전·환경사랑 경남어린이 미술대회'를 공동 개최하여 지역 문화 발전과 미래의 주역인 어린이들에게 가스안전과 환경사랑에 대한 인식을 심어 주고, 재능 계발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2018년은 5,000여명의 어린이와 가족들이 참가하여 보다 풍성한 미술대회 행사가 진행됐다. 

경남에너지 강인구 대표는 “지역 향토기업으로써 사회적 역할을 하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며 “공익적 책임의식을 바탕으로 올해도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주병국 기자 bkju@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