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방글라데시 NWPGCL와 지멘스
LNG발전소 건설 약정서 체결

기사승인 [1384호] 2019.03.22  23:04:52

공유
default_news_ad1

- 1단계 시운전은 2022년

   
 

[가스신문=중동건설 컨설턴트 조성환] 방글라데시 전력청(BPDB)의 자회사인 NWPGCL(North West Power Generation Co., Ltd.)과 지멘스(Siemens)는 3,600MW급 파이라(Payra) LNG발전소를 건설하기로 하는 기본 약정서를 지난 2월 15일에 체결했다.

이 약정서에 따라 EPC업체로 지멘스가 지명되었다. 또한 이날, 독일의 지멘스, 중국의 CMC, 영국의 BP, 그리고 방글라데시의 NWPGCL 등 4개사가 공동개발협약을 체결했으며, 조만간 합작법인이 설립될 예정이다.

지분은 NWPGCL 50%, 지멘스 20%, BP 15%, CMC 15%로 나누어졌다. 이 프로젝트는 기당 1,200MW급 발전시설 3기로 구성된 총 3,600MW의 LNG복합화력발전소를 파이라에 건설하는 28억 달러 규모의 사업이다.

전체 투자비의 80%는 독일과 중국에서 프로젝트 파이낸싱으로 제공되며 나머지 20%는 자본금으로 충당한다. 1단계로 1,200MW급 발전소에 대한 시운전이 2022년으로 예정되어 있다.

 

중동건설 컨설턴트 조성환 sungwhancho@gmail.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