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산업부, 수소·연료전지 핵심기술개발 추진

기사승인 [1384호] 2019.03.20  23:16:46

공유
default_news_ad1

- 21일, 올해 제1차 신재생에너지기술개발사업 신규과제 공고
연료전지분야 총 4개 과제 선정…올해 예산 총 44억원 투자

   
▲ 제1차 신재생에너지 R&D 신규과제 공고 개요

[가스신문=남영태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21일 2019년도 제1차 신재생에너지기술개발사업 신규과제 지원계획을 공고했다.

이번 사업은 △신재생에너지핵심기술개발사업 △농어촌대상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시스템 개발·실증사업 △고효율바이오가스 생산기반 지역분산발전 시스템 구축사업 등 3개 사업, 23개 과제에 대해 향후 3~4년간 약 1300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산업부는 이번 신재생에너지 연구개발 신규과제를 수립함에 있어 최근 재생에너지 산업계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한 경쟁력 강화에 중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또 간담회와 공청회 등을 통해 발굴된 기업수요를 바탕으로 가격·기술격차 극복과 시급한 핵심기술 확보 등을 주요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공고된 과제 가운데 연료전지분야는 기술력 제고를 통한 글로벌 시장 선도를 목표로 발전·건물용 연료전지 핵심기술에 대한 연구개발 신규과제 총 4개가 선정됐다. 올해 정부예산금은 총 44억원이다.

과제 내용을 살펴보면 우선 발전효율이 높은 고체산화물연료전지(SOFC)의 기술 확보를 목표로, 수백 ㎾급 발전용 SOFC시스템의 전 단계로서 수십 ㎾급 모듈 시스템 기술을 개발한다.

이와 함께 현재 외산에 의존하고 있는 고분자전해질연료전지(PEMFC)의 3대 핵심부품인 이어노머, 막전극접합체, 전력변환장치에 대한 기술개발을 진행한다. 이를 통해 건물용 연료전지 분야의 중소기업 기술경쟁력을 제고함으로써 산업생태계를 고도화한다는 방침이다.

산업부는 이외 향후 연료전지분야의 국산화가 시급한 부분에 대해서는 수소기술개발 로드맵에 반영, 예타를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바이오가스 활용 지역분산발전 시스템 기술개발 사업은 고효율 바이오가스의 ‘생산, 활용, 통합운영관리’시스템 구축을 통해, 버려지는 바이오매스를 에너지화해 지역 에너지망에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한다.

아울러 산업부는 농어촌지역 주민이 직접 참여하는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시스템 개발을 통해 스마트팜, 스마트양식, 축산업 등에 적용 가능한 농어촌의 신수익모델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남영태 기자 nam@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