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가스안전공사 LP가스안전지킴이 통해 일자리 창출

기사승인 [1383호] 2019.03.13  23:25:26

공유
default_news_ad1

- 행정안전부 청년일자리사업으로 선정
전국 55개 시군구서 청년 495명 채용 예정

   
 

[가스신문=이경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행정안전부가 2019년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으로 선정한 ‘LP가스안전지킴이’로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

가스안전공사에 따르면, 지난 12일 경기도청 신관 상황실에서 경기도(도지사 이재명)와 ‘LP가스안전지킴이’ 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올해 전국 55개 시·군·구와 MOU를 맺는 등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청년 495명을 채용할 방침이다.

‘LP가스안전지킴이’는 사업기간 동안 해당 지자체에 주민등록을 둔 만 39세 이하 미취업 청년을 채용해 LP가스시설의 안전점검 및 사용실태를 조사하는 사업으로, 가스안전 확보와 청년 일자리 창출이라는 두 가지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가스안전공사와 경기도는 지역청년 174명을 LP가스안전지킴이로 채용해 경기도 내 LP가스 사용 인구가 많은 5개 시(화성·용인·남양주·김포·파주) 약 23만 가구의 시설 안전 확보를 위해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LP가스지킴이는 LP가스 사용 주택을 방문해 가스시설 안전점검 및 현황파악(금속배관, 타이머콕 설치여부 등), 가스안전 사용요령 교육·홍보를 담당한다. 특히, LP가스 고무호스시설은 가스누출과 폭발위험이 높아 오는 2020년까지 금속배관으로 의무적으로 교체·설치해야 하는 만큼, 관련 사업 홍보도 진행한다.

한편, 가스안전공사는 LP가스안전지킴이 경험이 청년들의 직업역량을 높이고 가스업계 취업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근무 기간 동안 사용시설안전관리자 양성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경인 기자 oppaes@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