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과기부, 수소생산·저장분야 원천기술 확보 총력

기사승인 [1378호] 2019.02.11  23:05:00

공유
default_news_ad1

- 올해부터 5년간 총 600억원 사업비 투자
11일, 121억원 규모의 신규과제 공모

[가스신문=남영태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경제적이고 안정적인 수소 공급시스템을 조성하기 위해 올해부터 5년 간 약 600억원을 투자해, 수소 생산·저장분야 원천기술 개발에 착수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이 같은 원천기술 개발 계획으로 11일 올해 121억원 규모의 수소에너지 신규과제를 이날부터 30일간 공모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달 정부합동으로 발표한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일환으로 과기정통부는 기후·환경R&D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차세대 기술 고도화 △미래 유망 신기술 발굴 △사업화 모델 기반의 기술개발 등 3가지 방식으로 이번 과제를 추진한다.

우선 차세대 기술 고도화 과제로는 알칼라인 수전해, 고분자전해질 수전해, 액상유기화합물 수소저장 등 3개 기술연구를 중점 추진된다. 각 1개 연구단을 구성·지원하고, 각 기술별 핵심소재·요소기술 개발 및 소규모 실증은 4년(3+1)간 지원한다.

또한 미래유망 신기술 발굴과제는 차세대 기술 고도화 3개 과제를 제외한 분야에서 경쟁형 연구방식으로 추진된다. 총 18개 과제에 대한 선기획 연구를 3개월 간 진행 후 평가를 통해 본연구 1단계(3년) 12과제, 2단계(2년) 6개 과제를 지원한다.

더불어 기후산업육성모델인 ‘친환경 충전소’에 적용할 수 있는 기술개발은 사업화 모델 기반의 기술개발 과제로 추진된다. 총 5년(3+2년)간 지원되는 이 과제는 중장기적으로 충전소 현장에서 태양광을 이용해 수소를 생산하기 위한 원천기술을 개발하고 이에 대한 검증도 추진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고서곤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우리나라가 수소경제 선도국가로 도약하기 위해선 관련 기술력 강화가 반드시 뒷받침되어야 한다”며 “이번 사업들을 통해 우리나라의 수소분야 기술수준 향상과 더불어 차세대 기술 선점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사업공고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과기정통부(www.msit.go.kr)와 한국연구재단(www.nrf.re.kr) 홈페이지 ‘2019년도 수소에너지혁신기술개발사업 신규과제 공모’ 및 ‘2019년도 기후변화대응기술개발사업 신규과제 공모’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남영태 기자 nam@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