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대구시, 가스공사와 수소콤플렉스 구축사업 유치 추진

기사승인 [1378호] 2019.02.08  23:14:31

공유
default_news_ad1

- 7일, 수소산업 기반구축 기본계획 수립·발표
도심형 연료전지 보급 및 융합수소충전소 건설

[가스신문=남영태 기자] 대구시가 수소경제 활성화와 에너지 전환정책 대응을 위한 ‘수소산업 기반 구축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한국가스공사와 수소콤플렉스 구축사업 유치 및 도심형 연료전지 보급 확산, 융합수소충전소 건설을 추진한다.

대구시는 지난 7일 독자적 수소사회 패러다임 구축과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이 같은 내용이 담긴 기본계획을 마련하고, 수소산업 기반 육성을 위한 세 가지 정책을 우선 시행한 후 빠른 시일 내 중장기 로드맵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우선 대구시는 한국가스공사와 상생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수소콤플렉스 구축사업 유치에 집중한다.

이를 위해 대구시는 수소콤플렉스 지역 구축전략을 마련하고 가스공사에 시의 입장을 적극 피력한다는 방침이다. 또 지역 건립 결정 후에는 조속한 사업 착공을 위해 행정적 지원에도 만전을 기한다는 입장이다.

더불어 시는 오는 2030년까지 시가 사용하는 약 2.5GW의 전력 전부를 LNG복합발전과 함께 수소연료전지,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로 공급한다는 목표도를 수립했으며, 이에 천연가스 기반 도심형 발전시스템 구축을 위해 수소연료전지 보급 확산도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수소연료전지는 24시간 안정적으로 작동할 수 있는 분산전원이기에 대구 지역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아울러 대구시는 지역 수소의 안정적 생산을 위한 융합충전소 건설도 추진키로 했다. 부생수소 위주의 수소충전소의 단점을 타파하고, 추출기를 이용한 수소충전모델과 기존 CNG충전소에 결합 시켜 구축비용 및 운영비를 절감시키겠다는 이유에서다. 또 시는 융합충전소 건설로 대구광역권 내 수송, 산업용 수소 공급 여부도 검토하겠다는 방침이다.

최운백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대구시는 미래 수소산업 육성 기반구축을 위한 충분한 가능성과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며 “글로벌 에너지믹스의 변화 및 기후변화로 인해 수소에너지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으며, 특히 가스공사와 함께 대구 미래에너지 선도도시로 육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남영태 기자 nam@gas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가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8
default_bottom
#top